콘텐츠바로가기

아모레퍼시픽 화장품, 11번가에서 믿고 산다

입력 2016-06-23 16:15:13 | 수정 2016-06-24 03:31:35 | 지면정보 2016-06-24 A18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SK플래닛이 운영하는 오픈마켓 11번가가 23일 아모레퍼시픽그룹과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해 아모레퍼시픽그룹 브랜드인 헤라의 ‘UV 미스트 쿠션’ 위조품이 국내와 중국에서 유통됐는데, 이런 사태의 재발을 막기 위해서다.

11번가는 앞으로 아모레퍼시픽 전 브랜드의 위조 의심 상품에 대해 모니터링을 강화한다. 아모레퍼시픽 브랜드 제품에 대해 즉각적인 감정 절차를 거쳐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POLL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0.5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57% 툴젠 +0.69%
두산엔진 +0.86% 자이글 -0.79%
SK디앤디 -0.48% 에이스테크 +0.60%
삼성전자 -0.05% 넵튠 -6.05%
SK가스 +5.53% 조이맥스 -0.2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0.11%
OCI +0.34%
한화케미칼 -0.90%
LG디스플레... +1.12%
금호석유 -3.5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스메카코... +3.12%
이오테크닉... +2.49%
원익IPS +0.41%
로엔 -0.67%
클리오 +6.2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05%
삼성전기 +3.95%
LG전자 +2.48%
SK하이닉스 -0.91%
현대위아 +5.5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아이씨디 +7.14%
AP시스템 +4.97%
휴젤 +0.06%
매일유업 +4.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