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삼성, 아이폰6 '두뇌' 만든다…애플, 특허분쟁 '앙금' 에도 30~40% 물량 주문

입력 2013-09-29 17:06:30 | 수정 2013-09-30 01:45:00 | 지면정보 2013-09-30 A1면
삼성전자가 내년에 나올 아이폰6의 두뇌 ‘A8’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도 만든다. 애플은 당초 대만 TSMC에만 위탁생산(파운드리)할 계획이었으나 이를 바꿔 삼성에도 30~40%의 물량을 발주했다. 애플은 아이폰5S부터 5S와 5C 두 종류를 내놓으면서 AP도 2개로 나눠 각각 삼성과 TSMC에 맡긴 것으로 알려졌다.

<본지 7월15일자 1면 참조>
<본지 7월15일자 5면 참조>

29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내년 출시 예정인 아이폰6용 AP인 ‘A8’을 생산·납품하기로 애플과 계약했다. 애플이 지난 4월께 삼성을 떠나려던 기존 입장을 바꿔 납품을 제안한 데 따른 것이다. 다만 현재처럼 독점 공급은 아니며 TSMC와 함께 두 번째 협력사로 공급한다. 20나노 미세공정을 통해 양산되는 이 AP는 내년 9월께 나올 아이폰6, 혹은 6C에 들어간다.

신차정보

애플은 삼성과 특허 분쟁을 겪으면서 관계가 나빠지자 작년 하반기부터 삼성 부품을 배제했다. 작년 9월 출시한 아이폰5에서 삼성 D램을 뺀 것이 대표적이다. 또 내년 아이폰6의 AP를 TSMC에서 공급받는 방안을 추진해왔다. 그러나 TSMC가 30%대 영업이익률을 보장할 것 등을 요구한 데다 최첨단인 20나노 미세공정 수율을 높이는 데 어려움을 겪어 일부 물량을 삼성으로 돌리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내년에 발생할 것으로 점쳐지던 삼성전자 시스템반도체 부문의 실적 쇼크가 누그러질 것으로 관측된다.

삼성은 2007년 아이폰 등장 때부터 내후년에 나올 아이폰7까지 모든 아이폰용 AP를 만들게 됐다. 삼성은 이에 앞서 첨단 14나노 AP 시제품을 TSMC보다 먼저 개발, 애플의 2015년 ‘A9’ 주문을 확보한 상황이다.

김현석 기자 realist@hankyung.com

■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PC의 중앙처리장치(CPU)처럼 스마트폰의 두뇌 역할을 하는 시스템 반도체. CPU와 달리 그래픽처리장치(GPU), 통신칩, 센서, 디스플레이 등 여러 기능을 하나로 합친 SoC(System on chip)로 만들어진다.

포토슬라이드

POLL

고령화 시대입니다. 몇 살까지 사시길 희망하십니까.

따라하고 싶은 스타의 '동안 피부' 노하우는?

VS

SM 여가수 드라마 대결, 더 기대되는 작품은?

VS

이병헌 협박사건, 어떻게 생각하나요?

VS

주요뉴스

스내커 바로가기 아시안 게임 바로가기

증권

코스피 2,053.8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3.92 나노신소재 1.01
한국전력 2.37 유진로봇 14.80
삼성전자 0.00 포티스 14.66
현대차 1.52 해성산업 14.95
기아차 0.92 안랩 1.03

20분 지연 시세

ETF시세정보

ETF 시세정보 목록
KODEX 레버리지 11,900 80 0.68%
KODEX 인버스 7,645 20 0.26%
KODEX 200 26,265 105 0.40%
KODEX 삼성그룹 5,960 10 0.17%
TIGER 레버리지 10,690 50 0.47%
TIGER 인버스 8,200 15 0.18%

20분 지연 시세

우대환전 베스트

업데이트 09/19 16:04:36
우대환전 베스트 목록
은행명 현찰살때 현찰팔때 송금보낼때
1외환은행 1025.44 1061.96 1053.90
2제일은행 1025.73 1062.27 1054.40
3국민은행 1026.23 1062.77 1054.40
4기업은행 1026.23 1062.77 1054.40
환율계산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