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룸버그 보도…재료비 및 물류비 상승 영향
삼성전자가 반도체 파운드리 고객들과 반도체 공급가격을 최대 20% 올리는 방안을 협의중이라고 13일 블룸버그가 보도했다.
"삼성전자, 파운드리 반도체 공급가 최대 20% 올릴 듯"

삼성전자는 재료비와 물류비 상승으로 반도체 공급가를 올려야 한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블룸버그는 업계에 정통한 인사를 인용, 반도체 가격은 종류별로 15~20% 상승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강현철 객원기자 hc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