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틀스 멤버였던 폴 매카트니경이 그룹 해체 30년만에 비틀스의 60년대 녹음에서 꺼내온 것들을 모아 "프리 나우(Free Now)"라는 타이틀의 음반을 제작했다.

폴 매카트니경이 웨일스 컬트밴드인 슈퍼퓨리애니멀스와 협력으로 제작한 이 음반은 95년 조지 해리슨,링고 스타와 다시 만나 이미 고인이 된 존 레넌의 목소리를 가져다 "프리 애즈 어 버드(Free as a Bird)""리얼 러브(Real Love)"등을 녹음한 이후 처음으로 나오는 비틀스 음반이다.

폴 매카트니경은 음반 발매를 발표하면서 자신의 음악보다 더욱 언더그라운드적이지만 이런 종류의 음악도 할 수 있을 만큼 자유롭고 싶다고 말했다.

이 음반은 또 비틀스 멤버 4명의 목소리를 팬들에게 들려준다.

존 레넌이 "좋아 폴, 준비 됐나? 바로 이거야"라고 말하면 폴 경이 "그래 느낄 수 있어.이제 자유롭게 느껴져"라고 대답하는 것을 들을 수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