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라 공동현관 열려 있는 15초 사이 내부 침입
범행 2~3초 만에 달아난 뒤 인근 지역서 검거
경기도 부천시에서 대낮에 빌라 들어가는 주민 따라가 성추행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CCTV에 포착된 성추행범 모습. /사진=연합뉴스

경기도 부천시에서 대낮에 빌라 들어가는 주민 따라가 성추행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CCTV에 포착된 성추행범 모습. /사진=연합뉴스

경기도 부천에서 빌라에 침입해 40대 여성을 성추행하고 달아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천 원미경찰서는 성폭력처벌법상 주거침입강제추행 혐의로 A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2일 오전 11시50분께 귀가하던 B 씨를 쫓아가 부천의 한 빌라 복도에서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B 씨가 빌라에 도착해 비밀번호를 누르고 공동현관문을 통과하자 곧바로 뒤따라 들어가 범행한 뒤 달아난 것으로 조사됐다.

B 씨는 바로 A 씨를 뒤쫓았지만 붙잡지 못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해당 빌라의 CCTV 영상 등을 분석해 A 씨의 신원을 확인하고 추적에 나섰다.

영상에는 A 씨의 인상착의와 당시 입고 있던 옷과 가방이 고스란히 찍혔고, 빌라 공동현관문이 열려있던 15초 사이 내부로 침입해 B 씨를 따라가는 장면이 담겼다.

경찰은 2~3초 만에 범행한 뒤 달아나는 A 씨의 행적을 따라 수사를 벌이던 중 같은 날 인근 지역에서 A 씨를 검거했다.

경찰 조사 중인 A 씨는 혐의를 인정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