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현장 포커스
힐스테이트 사하역, 서부산 첫 힐스테이트…개발호재도 풍부

현대엔지니어링이 부산 사하구 괴정동 1208 일원에 ‘힐스테이트 사하역’을 공급한다. 지하 2층~지상 최고 38층, 12개 동, 전용면적 84~114㎡ 총 1314가구 규모로 조성된 단지다. 전용면적별로는 △84㎡ 1238가구 △100㎡ 38가구 △114㎡ 38가구다. 약 94%가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 84㎡로 구성돼 있다.

힐스테이트 사하역은 사하구 원도심의 편리한 교통을 누릴 수 있다. 부산도시철도 1호선 사하역과 1호선 당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지하철을 이용해 부산 도심 및 인근 지역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올해 3월 개통한 천마산터널이 가까워 차량을 이용한 이동도 편리하다. 천마산터널이 연결된 해안순환도로는 부산신항~천마산터널~부산항대교~신선대지하차도~광안대교 등을 잇는 38.5㎞의 도로다. 교통 호재도 있다. 부산도시철도 1호선 하단역과 2호선 사상역을 잇는 사상~하단선 공사가 2022년 개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이다.

생활 인프라도 풍부하다. 단지 앞에 있는 사남초를 비롯해 사하초, 사하중, 당리중, 동아고, 해동고 등 초·중·고교가 인근에 밀집돼 있다. 이 밖에 부산광역시립사하도서관 등 교육시설 이용도 편리하다. 뉴코아아울렛 괴정점 등 편의시설이 가깝고 괴정동 상권과 하단 상권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또 승학산과 승학체육공원, 승학스포츠센터 등이 가깝다.

힐스테이트 사하역이 들어서는 사하구 일대는 도심정비사업이 본격화돼 새로운 주거벨트가 형성되는 곳이다. 부산광역시 정비사업 통합 홈페이지에 따르면 지난 8월 기준 사하구에서 13곳이 재개발·재건축 정비구역 또는 정비예정구역으로 지정됐다. 이 중 3개 구역은 사업이 완료됐다. 또 단지가 들어서는 사하역 일대는 6000여 가구의 신규 아파트 공급이 이뤄진다.

일대에 다양한 개발 호재가 예정돼 있어 미래 가치도 기대된다. 단지와 가까운 강서구에 대학병원급 의료기관인 서부산의료원이 들어선다.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사업이 진행 중이다. 사하구 장림동 일대에 ‘신평·장림공단 혁신지원센터’도 조성된다. 이 센터에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 부산본부, 동아대 URP사업단, 한국산업단지공단 사하사무소 등이 입주할 예정이다. 2020년 건립을 목표로 사업이 이뤄지고 있다. 11일 문을 여는 힐스테이트 사하역의 모델하우스는 사하구 당리동 340의 4 일원에 있다. 입주는 2022년 12월이다.

구민기 기자 k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