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격경쟁력 높인 제품군, 상용차에 확대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글로벌 전략 브랜드 '라우펜(Laufenn)'의 상용차용 타이어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한국타이어에 따르면 라우펜은 유럽, 미국 등 80개 국에 선보인 글로벌 전략 브랜드다. 국내엔 승용차, SUV용으로만 판매해 왔다. 회사측은 국내 상용차용 타이어시장에서 고급 브랜드 '한국(Hankook)'과 합리적인 가격의 브랜드 '라우펜'을 차별화해 운영할 방침이다.

한국타이어, 라우펜 상용차용 타이어 국내 출시


이번에 출시한 새 타이어는 대형 카고용, 중형 카고용, 온·오프로드 겸용, 오프로드용, 시내버스용 등 총 9개 상품, 13개 크기다. 국내 지형과 요구 수준에 맞는 내구성, 마일리지, 효율 등을 고려해 개발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만트럭,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스카니아, 슈미츠-카고불 등의 상용차 회사들과의 파트너십을 확대하고 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포터 캠핑카 등장에 모터홈 시장 '기대반 걱정반'
▶ 벤츠 밴 사업부, 세화자동차와 스프린터 특장 계약 체결
▶ 현대차, 포터 기반 캠핑카 '포레스트' 출시
▶ 휴가철 잡아라, 7월 국산차 판매조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