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가드 스포츠2 WU7', 스키 플레이트를 모티브로 한 디자인으로 호평

넥센타이어가 '일본굿 디자인 어워드'에서 겨울용 타이어 '윈가드 스포츠2 WU7'이 본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넥센타이어, '일본 굿 디자인 어워드 2018' 본상 수상


'윈가드 스포츠2WU7'은 겨울 순록과 스키 플레이트 형태를 컨셉으로 겨울철 눈길에서 최적의 주행을 실현한 것이 특징이다. 특수한 3D 사이프(타이어표면의 미세한 홈)와 지그재그 형상의 디자인을 적용해 눈길과 빙판길에서 우수한 그립력을 제공하는 겨울용 프리미엄 타이어라는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일본 굿 디자인 어워드'는 1957년 제정된 일본 최고 권위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으로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iF 디자인 어워드',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4대 디자인 어워드로 평가 받는다. 제품의 디자인, 사용성, 혁신성등을 종합평가하며 수상작에는 'G-마크'를 부여한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침체기 국산 중형 세단, 해석은 제각각
▶ 벤츠 인증 스프린터, 제작사는 단 한 곳?
▶ 광진구에 렉서스 전시장·서비스센터 연다
▶ 현대차, 국내에 드라이빙센터 짓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