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충주의 건국대 글로컬캠퍼스는 정부가 감염병 위기 경보를 '심각' 단계로 높임에 따라 학사일정 관련해 '2+2 정책'을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개강 2주 연기·2주 온라인 수업

이는 2020학년도 1학기 개강일을 2주 연기하고, 이어지는 2주간은 온라인으로 수업을 진행하는 것이다.

학생들은 3월 30일 정상 등교하게 된다.

글로컬캠퍼스는 애초 개강 1주 연기·1주 온라인 수업의 '1+1 정책'을 발표했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저지를 위한 정부 정책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학사일정을 조정했다.

건국대 글로컬캠퍼스는 입국한 중국인 유학생 기숙사 격리에 나섰으며 일부 직원도 자원해 이들과 생활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