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청,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소식 전해
강동구청 확진자 공개 / 사진 = 강동구청 페이스북 캡처

강동구청 확진자 공개 / 사진 = 강동구청 페이스북 캡처

강동구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더 추가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20일 강동구청에 따르면 확진자는 강일동 강일리버파크3단지에 거주하는 54세 남성 A씨와 고덕동 고덕래미안힐스테이트에 거주하는 40세 남성 B씨다.

A씨는 19일 강동성심병원에서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20일 최종 확진 판정을 받고 국가지정 격리 병원인 서남병원으로 후송됐다. 그는 지난 10일 하남시에 있는 사업장에 자차로 출퇴근 했으며 13일 남양주 거래처에 방문했다.

이후 16일 성내동 이 이비인후과, 메디팜 강일약국을 들렸다. 그는 19일 강동성심병원 안전진료소를 이용했으며 이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

B씨는 17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필리핀에서 귀국했다. 이후 20일 서초구 보건소 검진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고 격리병원인 서울의료원으로 이송됐다.

강동구는 강동성심병원은 자체 소독을 완료하였으며, 확진자 동선에 대한 방역·소독을 신속히 실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추후 심층역학조사를 통해 정확한 이동경로가 파악되는 대로 구 홈페이지 등에 공개하고, 추가 방역을 실시할 방침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