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는 오는 2002년 대학수학능력시험부터 수험생 개인별 총점을 매기지 않고 점수분포에 따라 1~9등급으로 나누는 수능 등급제를 실시하는 내용의 "2002학년도 수능시험 시행계획"을 19일 발표했다.

교육부는 영역별 소수점 배점도 없애 사사오입하도록 했다.

이에 따라 대입에서 수능 비중이 떨어지고 학생부와 면접, 특기사항 등의 비중이 커진다.

계열별 상위 4%까지는 1등급, 이후 7%까지는 2등급, 이후 12%까지는 3등급, 이후 17%까지는 4등급을 받게 된다.

또 이후 20%까지는 5등급, 이후 17%까지는 6등급, 이후 12%까지는 7등급, 이후 7%까지는 8등급, 이후 4%까지는 9등급에 속하게 된다.

이건호 기자 leekh@ked.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