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의 날(4월 20일) 맞아 임직원 동참
2017년 이후 6만4000여점 기부
현대엔지니어링은 19일 장애인의 날(4월 20일)을 맞아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에 기증품 8000여점을 전달했다. 굿윌스토어는 장애인에게 일자리와 자립기반을 제공하는 장애인직업재활시설이다.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 790여명이 이번에 기증한 의류, 생활용품 등은 굿윌스토어 소속 장애인 근로자를 거쳐 일반 판매된다.
홍현성 현대엔지니어링 대표(왼쪽 두 번째)가 19일 기증품을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인 굿윌스토어에 전달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홍현성 현대엔지니어링 대표(왼쪽 두 번째)가 19일 기증품을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인 굿윌스토어에 전달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물품기증 캠페인은 2017년 이후 6년째 이어진 사회공헌프로그램이다. 매년 임직원들의 참여가 늘어 지금까지 총 6만4000여점의 기부 물품을 전달했다.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별도의 접수 없이 임직원들이 물품을 직접 제출하고 인수증도 본인이 직접 작성하는 비대면 형태로 이뤄졌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장애인의 사회적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작년에는 양천구청과 함께 장애인 채용 전용 카페인 ‘희망카페’ 개소를 후원했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