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셔레스트, 국내 최초 '트론마켓' 오픈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캐셔레스트가 플랫폼 암호화폐 트론(TRX)을 기축통화로 사용하는 TRX 마켓을 오픈하고 비트토렌트(BTT), 윙크(WIN) 암호화폐 2종을 상장한다고 28일 밝혔다.

TRX 마켓은 현재 바이낸스 등 글로벌 주요 거래소에서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중에선 캐셔레스트가 최초로 오픈했다. 캐셔레스트는 트론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유동성을 확보하는 등 마켓 활성화 및 안정화에 힘쓰고 TRX 기반 암호화폐를 상장할 계획이다.

다양한 서비스도 준비하고 있다. 지난 7월 오픈한 P2P 암호화폐 렌딩 중개서비스 '코인리스'에 TRX 거래를 지원하고 트론재단과의 협업을 통해 캐셔레스트 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중개할 예정이다.

박원준 캐셔레스트 대표는 "TRX 마켓은 글로벌 트렌드에 맞춰 다른 거래소보다 앞서 선보이는 차별화된 서비스"라며 "고객 선택권을 넓히고 암호화폐 시장을 활성화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김산하 한경닷컴 기자 san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