멤버들, 영화 '기생충' 명대사 소화
서장훈은 신혜선에게 극찬 받아
JTBC '아는 형님' 배종옥 /사진=JTBC 제공

JTBC '아는 형님' 배종옥 /사진=JTBC 제공

'아는 형님' 멤버들이 배우 배종옥 앞에서 오디션을 치렀다.

22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배종옥과 신혜선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믿고 보는 명품 배우 두 사람이 호쾌하고 화려한 입담을 선보일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배종옥은 등장과 동시에 "이 학교 교장과 동창이야"라고 기선을 제압하며 카리스마를 뽐냈다. 이어 재치 넘치는 입담을 자랑하며 교실 분위기를 즐겁게 만들었다.
JTBC '아는 형님' 멤버들 오디션 /사진=JTBC 제공

JTBC '아는 형님' 멤버들 오디션 /사진=JTBC 제공

멤버들은 배종옥 앞에서 열연을 펼쳤다. 모 대학에서 학생들에게 연기를 가르친 경험이 있는 배종옥이 감독이 돼 형님들의 연기를 평가하는 시간을 가진 것이다.

멤버들은 영화 '기생충' 속 명대사인 "넌 다 계획이 다 있구나"를 각자의 색깔대로 소화해냈다. 몸을 불사 지르며 생각보다 진지하게 임하는 형님들의 모습에 배종옥은 눈물까지 흘리며 웃었다. 신혜선은 서장훈의 연기를 극찬하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믿고 보는 배우 배종옥, 신혜선과 형님들의 극강 케미는 이날 밤 9시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