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사진=방송 영상 캡처)

그녀의 사생활 (사진=방송 영상 캡처)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의 손잡은 모습이 설렘을 유발한다.

10일 첫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박민영 분)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김재욱 분)과 만나며 벌어지는 본격 덕질 로맨스 드라마이다.

어제 방송된 1회에서는 성덕미와 라이언의 우연한 세 번의 만남이 그려진 가운데, 11일 방송의 스틸컷이 공개됐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박민영과 김재욱이 손을 잡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병원에 입원한 김재욱과 그의 손을 잡고 옆을 지키는 박민영이 있다.

잠에서 깬 김재욱은 자신의 손을 잡고 잠을 자는 박민영을 의아한 눈빛으로 쳐다보고, 이어 잠에서 깬 박민영을 뚫어지게 쳐다보고 있다.

이처럼 손을 잡은 모습과 서로의 눈을 뚫어지게 쳐다보는 모습은 시청자들의 설렘을 유발하고 있다. 이로써 11일 방송에 대한 호기심이 높아진 가운데 두 사람이 손잡은 것이 로맨스의 시작일지, 다른 반전이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은 매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