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법정관리 기업 1150개] 법정관리 유력 탈출구는 M&A

입력 2016-09-04 18:27:25 | 수정 2016-09-05 00:34:08 | 지면정보 2016-09-05 A5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팬오션·동양시멘트 등 M&A로 회생에 성공

IB업계도 관심 집중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에 들어간 기업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 법정관리를 신청한 원인과 사후 관리, 해당 기업의 경쟁력에 따라 달라진다. 법원은 회사의 존속가치가 청산가치보다 크다고 판단하면 법정관리를 개시해 채무 조정을 통해 갚아야 할 돈을 줄여준다.

채무상환 계획을 성실히 이행해 경영 정상화를 이룬 기업은 법원의 간섭에서 벗어나 경영권을 유지할 수 있는 길이 열린다.

법정관리에 들어간 지 1년4개월 만인 2014년 2월 법정관리 체제를 졸업한 웅진그룹이 대표적인 사례다.

반면 채무를 계획대로 갚지 못하면 법원은 남은 자산을 채무자에게 돌려주고 기업 청산 절차에 들어간다. 자력 갱생이 어려울 경우 법정관리 기업이 선택할 수 있는 또 다른 수단은 인수합병(M&A)이다.

서울 중앙지방법원 파산부에 따르면 올 들어 삼라마이다스그룹이 법정관리 상태인 성우건설을 인수한 것을 시작으로 두바이투자청이 쌍용건설을, 세운건설은 극동건설을 품에 안는 등 주요 건설업체가 M&A를 통해 법정관리를 조기 졸업했다. 팬오션, 동양시멘트, 팬택 등도 지난해부터 M&A를 통해 회생에 성공한 대표적인 기업들이다. 전문가들은 건설업계와 조선·해운업계의 업황 불황이 장기화하면서 올 연말 법정관리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M&A 시장이 활기를 띨 것으로 보고 있다.

투자은행(IB)업계 관계자는 “업황 부진 등으로 일시적으로 유동성 위기에 빠진 기업들이 투자자의 주요 타깃이 된다”며 “법정관리 기업이 늘어나는 것에 비례해 이를 인수하려는 움직임도 계속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훈 기자 lizi@hankyung.com

POLL

샐러리맨·자영업자 연금저축 이중과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학생들의 대학 경영 간섭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205.1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44% KG ETS +1.54%
현대EP +1.88% 주성엔지니... +0.48%
SK디앤디 -0.71% 에이치엘비... +1.76%
SK가스 -0.41% 인터엠 +0.17%
금호산업우 +0.27% 한글과컴퓨... 0.00%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19%
현대차 +1.04%
KB금융 -0.77%
NAVER -0.61%
현대모비스 -0.4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와이아이케... -2.35%
컴투스 -0.57%
메디톡스 +0.54%
동국S&C +0.44%
SKC코오롱PI +2.6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NH투자증권 +2.77%
SK이노베이... +3.34%
KB손해보험 +0.15%
롯데쇼핑 +2.03%
삼성전기 +1.5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67%
SK머티리얼... +3.28%
서울반도체 +2.53%
SKC코오롱PI +3.05%
동국S&C +8.32%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