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지연구소, 청소년 ‘빙하탐험대’ 모집

극지연구소는 이달 2~15일까지 청소년 극지연구 프로젝트 빙하탐험대의 대원을 모집한다. 빙하탐험대는 청소년들에게 극지연구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극지연구소가 기획한 자기주도형 학습 프로그램이다.

빙하탐험대로 선발된 대원들은 빙하와 극지미생물, 얼음화학 중 한 가지 분야를 정해 개인 또는 팀 단위로 연구 목표를 세우고 이를 수행하게 된다.

현직 극지과학자들이 멘토 자격으로 대원들의 활동을 돕는다. 극지연구소 비공개 연구실 탐방, 극지에 파견된 연구원들과 화상 인터뷰 등도 마련돼 있다.

빙하탐험대 세부 프로그램은 △극지연구소 탐방 △남·북극 현장 전문가 특별 강연 △집중 탐험 (멘토링 및 미션 선정) △도전 탐험 (팀별 연구 수행) △탐험 페스티벌 (성과 공유회)로 구성됐다.

모집대상은 국내 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중학교 2학년 이상 청소년들로 서류와 면접심사를 통해 총 20명 이내를 선발할 예정이다.

극지연구소는 지난 2005년부터 북극 청소년 연구체험단(21C 다산주니어)을 비롯해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극지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왔다.

강성호 극지연구소장은 “학교에서 다루지 않은 극지의 신비한 모습을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천=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