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분 만에 나만의 화장품 뚝딱"…AK플라자에 뷰티테크 매장

AK플라자는 짧은 시간 안에 개인 맞춤형 화장품을 제조하는 뷰티테크 스타트업 '릴리커버' 팝업스토어를 분당점에 마련했다고 5일 밝혔다.

릴리커버는 11만 건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스마트 팩토리(로봇팔)를 이용해 2분 만에 9천 가지 이상의 개인 맞춤형 화장품을 제작한다.

지난 1월 존슨앤드존슨 스킨케어 어워드에서 유일한 한국 수상자로 선정됐다.

판매 품목은 로션과 에센스로, 약 2주간 사용할 수 있는 15㎖ 용량으로만 제공된다.

장기간 제품을 사용하고 싶을 경우 현장 구매하거나 구독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번 팝업스토어는 오는 22일까지 운영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