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서 70대 여성 추가 확진…광주 42번째 환자

광주에서 70대 여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광주시는 29일 브리핑에서 이날 오후 2시 북구에 거주하는 70대 여성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광주에서는 42번째 확진자다.

이 여성은 격리 병상이 있는 전남대병원으로 옮겨졌다.

방역 당국은 주거지를 소독하고 최근 확산지로 지목된 광주 광륵사 등과의 연관성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