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사랑의 온도탑 97.8도…이웃돕기 열기 '후끈'

대구지역 이웃돕기 모금실적을 나타내는 '사랑의 온도탑'에 대한 시민의 참여 열기가 뜨겁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희망 2020 나눔 캠페인' 모금액이 97억9천500만원으로 목표액인 100억2천만원에 근접했다고 15일 밝혔다.

이에 따라 목표액 대비 모금액 실적을 나타내는 사랑의 온도탑은 97.8도를 기록했다.

지난해 11월 20일 캠페인을 시작한 지 57일 만이다.

지난해 같은 시점 모금액은 86억원(목표액 99억8천만원)으로 86.1도였다.

모금회는 캠페인 종료일인 오는 31일까지 시민 기부 추세가 이어질 경우 목표를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예상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