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개발계획 적극 홍보…투자유치 활동 강화
박람회장 내 세미나에도 참석, 투자설명회 진행
올해 박람회, 5일부터 3일간 코엑스에서 열려
새만금개발청은 5일부터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리얼티 엑스포 코리아 2019'에 홍보관을 설치하고 국내외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투자유치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새만금개발청은 5일부터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리얼티 엑스포 코리아 2019'에 홍보관을 설치하고 국내외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투자유치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새만금개발청(청장 김현숙)이 5일부터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열리는 ‘리얼티 엑스포 코리아REK:Realty Expo Korea) 2019’에 참가해 새만금사업 홍보와 투자유치 활동을 펼친다.

세계 10여 개 국, 200여 개 부동산 관련 업계가 참가하는 국내 유일 국제부동산박람회인 리얼티 엑스포 코리아는 국내외 민간기업과 공기업들은 대거 참가해서 각자의 부동산과 개발사업을 내놓고 분양과 투자유치 경쟁을 펼치는 글로벌 부동산 투자 축제이다.

새만금개발청은 국내외 투자자와 방문객들에게 새만금의 개발현황과 투자 정보를 생생하게 전달하기 위해 대형 홍보 전시관을 설치하고, 용지별 사업시행자가 직접 1대1 맞춤형 투자 상담을 제공한다. 새만금지역 내에 국제협력용지는 새만금개발공사와 새만금관광레저가 맡고, 산업연구용지는 한국농어촌공사 새만금산업단지사업단가 투자유치에 나선다.

홍보 전시관에서는 공공주도 선도 매립사업인 자족형 스마트 수변도시(면적 6.6㎢, 거주인구 2만명, 2024년 조성 예정)를 선보인다. 새만금 국가산업단지도 내놓고 기업 유치활동을 펼치게 된다.저렴한 임대료(재산가액의 1%)로 최대 100년의 장기임대가 가능하여 기업들로부터 큰 관심을 끌고 있다. 새만금 최초 민간 개발사업인 신시·야미 관광레저시설(관광휴양시설, 운동오락시설 등) 개발계획도 홍보관에 전시하고 비지니스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 박람회에는 국내외 최고 전문가들을 초청해서 최근 부동산시장 동향과 투자전략을 알려주는 ‘REK 2019 집코노미 부동산 콘서트’가 3일간 열린다. 새만금개발청도 9월 5일(오후 3:20~4시20), 이 세미나에서 ‘새만금 현재와 미래’라는 주제로 투자설명회를 연다. 투자설명회에서는 새만금사업의 인지도 향상과 투자유치를 위해 새만금개발청 교류협력과장이 새만금사업의 비전과 목표, 개발 계획, 기반시설조성 현황, 다양한 투자혜택 등을 소개한다.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은 “국내외 글로벌 투자자들이 참석하는 국제적 행사인 ‘리얼티 엑스포 코리아’를 통해 새만금의 강점과 미래의 잠재 가치성을 널리 알리고, 국내외 유망한 기업들을 발굴하여 새만금에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박영신 건설부동산 전문기자 yspar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