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청은 수산분야의 남.북 교류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올해 군사분계선을
중심으로 공동어로 수역을 설정, 상호 조업토록 하고 여건이 성숙되면 서로
남북수역에 들어가 어로활동과 양식어업을 할 수 있도록 추진키로 했다.
수산청은 또 효율적인 수산자원의 조성, 관리를 위해 전담사업단을
설립하여 인공어초 및 종묘생산.방류, 어장환경 정화사업을 총괄하여
전담토록 하기로 했다.
윤옥영수산청장은 24일 청와대에서 노태우대통령에게 수산진흥정책을
보고하는 자리에서 남북합의서에 따라 수산분야의 남북교류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군사분계선 중심에 공동어로 수역을 설정, 서로 조업하고 동해안의
연어자원을 공동으로 개발하 는 문제를 추진하고 여건이 성숙되면
남북수역의 상호임어와 양식분야의 협력을 추진하겠다고 보고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