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과컴퓨터그룹의 로봇 전문기업 한컴로보틱스는 벤처기업 에이아이태권도와 인공지능(AI) 기반 태권 로봇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양사는 한컴로보틱스가 연내 출시를 준비하고 있는 홈서비스 로봇 ‘토키2’에 AI 기반 태권도 교육 콘텐츠를 넣을 계획이다. 어린이들이 로봇에 설치된 화면을 통해 태권도를 배우고, 챗봇으로 관련 대화도 나눌 수 있다. 전동욱 한컴로보틱스 대표는 “비대면 교육 시장에서 로봇은 영어, 생활체육 등 다양한 교육 콘텐츠의 허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시은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