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회 한국IB대상 - 베스트딜
한국IB대상 심사위원들이 꼽은 지난해 인수합병(M&A) 분야 베스트 딜은 SK건설의 환경 플랫폼사 EMC홀딩스 인수다. 회사 차원의 사업구조 재편을 넘어 SK그룹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본격적인 신호탄 역할을 했다.

씨티·BDA, 1조 규모 EMC딜 성사

인수자문사로 선정된 투자은행(IB) BDA파트너스는 SK 측을 도와 거래 구조 설계, 실사 등 인수 관련 업무를 전담했다.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은 매각자문사로 어펄마캐피탈의 투자 회수에 조력했다. SK건설은 골드만삭스PIA 등 다섯 곳의 후보들과 최종 경합 끝에 1조500억원을 써내며 거래를 따냈다. SK그룹이 강조해온 경제적 가치(EV)와 사회적 가치(SV)를 함께 창출해 낸 ‘랜드마크’ 거래였다는 평가다.

씨티·BDA, 1조 규모 EMC딜 성사

기업공개(IPO) 분야 베스트 딜은 SK바이오팜이 선정됐다.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됐던 시장 분위기를 단숨에 반전시킨 거래로도 꼽혔다. 국내에선 지난해 개인 및 기관의 공모주 투자 열기에 불을 붙인 촉매 역할을 톡톡히 한 딜이다.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과 NH투자증권이 대표 주관사를 맡았다. 성장주에 대한 투자자 관심과 유동성 확대 움직임을 적절히 관찰해 최적의 상장 시기를 포착했다. 공모 가격 산정에서도 시장 친화적 가격대를 제시했다. 그 결과 SK바이오팜이 아시아 지역 최대 규모 바이오 IPO로 자리잡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다.

차준호 기자 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