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재 아나운서, SBS에 사직서 제출

배성재(42) 아나운서가 입사 16년 만에 SBS를 떠난다.

SBS는 "배성재 아나운서가 최근 사측에 사표를 제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어 "향후 일정에 대해서는 사측과 조율 중이다"고 덧붙였다.

배 아나운서는 지난달 일부 언론을 통해 퇴사설이 제기되자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거취에 대해 회사와 이야기하는 게 맞지만 아직 결론이 난 것은 아니다"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2005년 KBS 31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그는 이듬해 SBS 공채 14기로 이적했다.

'생방송 모닝와이드', '생방송 투데이', '한밤의 TV연예', '일요일이 좋다' 등 다수 프로그램을 진행해 온 그는 스포츠 캐스터로 활약하며 '풋볼 매거진 골!', '배성재의 주말 유나이티드' 등의 MC를 맡기도 했다.

최근 음주운전으로 드라마에서 하차한 배우 배성우의 동생이기도 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