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모녀'(사진=방송 화면 캡처)

'우아한 모녀'(사진=방송 화면 캡처)


조윤경(조경숙 분)이 서은하(지수원 분)에게 아기가 바뀐 정황을 물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에서는 조윤경이 의식을 잃은 구해준(김흥수 분)에게 신장 이식을 해주기 위해 조직검사를 했다가 친자관계가 아니란 걸 알고 경악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30년 전 자신의 주치의가 있었던 병원에 서은하도 근무했었던 걸 기억하고 서은하에게 정황을 물어보러 서은하 집에 갔다.

조윤경은 "은하야 해준이가 내 아들이 아니래. 난 도저히 믿어지지가 않아. 병원에서 아기가 바뀐거 아니야. 너 혹시 아는 거 없어?"라며 서은하에게 울면서 물었다. 서은하는 사색이 됐지만 내색않고 조윤경에게 "찾아서 정말 아기 바뀐 거면 해준이하고 너 친아들하고 바꿀꺼야?"라고 물었다.

이에 조윤경은 "설령 바뀌었다 하더라도 해준이 내 아들이야. 하지만 바뀐 내 아들은 어디서 뭘하고 어떻게 지내는지는 알아야지. 나랑 같은 시기에 아이 낳은 산모들 수소문 해봐야겠어. 근데 해준이는 그걸 어떻게 알았을까. 해준이 사고 났을 때 나 모르는 걸 어떻게 알았을까. 그러니까 이상하지, 해준이가 빨리 깨어나야 해. 그래야 의문이 풀리지"라며 속상해했다.

이에 서은하는 인철에게 연락을 해 "얼렁 조치를 취해야 해. 마지막에 만나는 산모는 캐리(최명길)일텐데" 라며 불안해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