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항만 통합 콜센터 6월부터 가동

인천항과 관련된 각종 민원을 통합 처리하는 콜센터 구축이 추진된다.

인천항만공사는 인천항 신국제여객터미널이 개장하는 오는 6월부터 항만 통합 콜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통합 콜센터는 2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에 만들 예정이다.

이곳에는 6∼7명이 근무하면서 간단한 민원이나 상담은 바로 처리하고 전문적이거나 복잡한 내용은 담당 부서에 연결해 신속하게 해결하는 역할을 한다.

현재 인천항에 접수되는 1일 평균 800여건의 민원·상담 중 70% 정도가 연안여객선·한중카페리·크루즈 관련 내용이다.

공사는 통합 콜센터에 접수된 민원 내용을 분석해 시설 개선과 마케팅에도 활용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