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승부 조작' 강동희, 프로스포츠 부정방지 교육 강사로 나서

입력 2016-08-28 14:16:43 | 수정 2016-08-28 14:16:43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동희(50) 전 남자프로농구 원주 동부 감독이 프로스포츠 부정방지 교육 강사로 나섰다. 징계 이후 첫 공식 석상이다.

강 전 감독은 28일 오후 서울 강남구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프로야구 kt 선수단 대상 부정 방지 교육에 특별 강사로 강단에 섰다.

강 전 감독은 이날 낮 12시께부터 50여분 동안 비공개로 강의를 진행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내 경험을 통해 다시를 한국 프로스포츠에 그런 일이 발생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얘기했다"라고 전했다.

강 전 감독은 '등잔 밑이 어둡다'는 속담을 인용하면서 "스포츠 선수에게 친분을 내세워서 접근하는 분이 가장 무서울 수 있고 잘못 걸려들면 모든 것을 잃는다고 선수들에게 얘기해줬다"라고 전했다.

강 전 감독은 2011년 2월부터 3월까지 프로농구 정규리그에서 브로커들에게 네 차례에 걸쳐 4천700만원을 받고 주전 대신 후보 선수들을 기용하는 방식으로 승부를 조작한 혐의로 구속돼 징역 10개월에 추징금 4천700만원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그는 한국프로농구를 관장하는 KBL에서도 제명됐다.

강 전 감독은 승부 조작이 자의인지 타의인지 묻는 취재진에게 "타의 쪽이라고 생각한다"며 "선수들은 어렸을 때부터 운동만 해왔고 사회 경험이 없어 주변에서 친분을 내세워 접근했을 때 쉽게 빠져든다"라고 답했다.

이어 "아마 그것이 잘해준 것에 대한 의리라고 생각하는 것 같다"며 "하지만 그 결과는 생각하기도 싫을 정도의 악몽이었고 나락에 선 심정이었다"고 덧붙였다.

강 전 감독은 "사람이 많은 곳에 가지 못하는 대인기피증이 생겼다"면서 "아직도 가끔 (승부 조작과 관련해) 내 이름이 등장하는 것을 보면 너무 힘들다"라고 토로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6.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10% 툴젠 +0.34%
SK디앤디 0.00% 디오 -2.28%
삼성전자 +0.92% 셀트리온 +0.10%
SK가스 -3.24% 삼영이엔씨 +0.86%
지코 -3.23% 셀루메드 -3.2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SDI -1.60%
대한항공 +1.97%
현대중공업 +1.62%
미래에셋대... +1.67%
팬오션 -3.2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24%
셀트리온 +0.10%
클리오 -2.41%
더블유게임... +1.45%
코미팜 -1.6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신세계 +1.07%
현대중공업 +1.62%
롯데쇼핑 +1.07%
LG전자 +1.29%
두산인프라... +5.2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1.71%
서울반도체 +3.57%
이오테크닉... -2.03%
카카오 +1.24%
CJ오쇼핑 +0.3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