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 6개월만에 복귀전서 우승 차지
챌린저 대회는 보통 세계랭킹 100~300위 사이 선수들이 출전
'한국 테니스 간판' 정현/사진=정현 인스타그램

'한국 테니스 간판' 정현/사진=정현 인스타그램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3·한국체대)이 남자프로테니스(ATP) 청두 인터내셔널 챌린저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정현은 4일 중국 쓰촨성 청두에서 열린 대회 단식 결승에서 스기타 유이치(31·일본·197위)를 2-0(6-4 6-3)으로 꺾고 우승컵을 들었다.

정현은 2017년 1월 미국 하와이주에서 열린 스포츠 마스터 마우이 챔피언십 이후 2년6개월 만에 챌린저 대회 정상에 올랐다.

앞서 정현은 지난 2월 중순 네덜란드 로테르담에서 열린 ABN암로 월드 토너먼트 이후 허리 부상으로 대회에 나서지 못했다.

5개월 동안 공백이 있었던 정현은 실전 감각을 끌어올리기 위해 투어 대회보다 한 등급 아래인 이번 챌린저 대회에 나섰다.

챌린저 대회에는 보통 세계랭킹 100~300위 사이 선수들이 출전한다.

한편, 정현은 일본으로 이동해 일본 미에현 요카이치에서 벌어지는 요카이치 챌린저 대회에 나선다.

몸 상태에 큰 이상이 없으면 캐나다로 이동해 8월 중순 밴쿠버에서 열리는 챌린저 대회에 출전하고, 이후 US오픈 예선에 참가할 예정이다.

김정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