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에도 낙엽이 많이 굴러다니는 계절이다. 낙엽은 규칙상 '루스 임페디먼트'(loose impediment)다. 루스 임페디먼트는 자연물로서 고정돼 있지 않거나 생장하지 않고 땅에 단단히 박혀있지 않으며 볼에 부착돼 있지 않은 돌 나뭇잎 나뭇가지,동물이나 벌레,그들의 배설물 등을 말한다. 퍼팅그린에 있는 모래나 흩어진 흙도 루스 임페디먼트로 간주된다. 사진처럼 퍼트라인에 낙엽이 있을 경우 치울수 있다. 단 이때 손이나 클럽으로만 집어올리거나 쓸어내야 한다. 이 과정에서 그린을 눌러서는 안된다. 퍼트를 하기 전에 나뭇잎을 치우는 것은 무방하지만 스트로크를 해 볼이 굴러가고 있을 때는 그 방향에 있는 나뭇잎을 치워서는 안된다. (골프규칙 16조1항a,23조,재정 23/1-1) 김경수 기자 ksm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