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층 아파트서 119훈련 중 실제 상황…샤워부스 갇힌 10대 구조

119구조대가 고층 아파트에서 인명 구조 훈련을 하던 중 실제 신고가 들어와 샤워부스에 갇힌 10대를 구조했다.

대전서부소방서 소속 119구조대는 17일 오후 2시께 30층 이상 고층건물인 한 아파트에서 70m 굴절 사다리차를 활용한 현장 대응 훈련을 시작했다.

119구조대는 고가사다리차 진입로 확인을 비롯해 인명구조 때 문제점·개선 방안 확인, 연결송수관 활용 화재 진압, 비상용 엘리베이터와 피난계단 이용 진입 등을 훈련할 예정이었다.

대원들이 훈련을 시작한 지 10여 분만에 이 아파트 화장실 샤워부스에 10대가 갇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상황실에서 무전 지령을 받은 대원들은 현장으로 즉시 출동해 샤워부스에 갇혀있던 10대를 안정시킨 뒤 개방 장치를 이용해 안전하게 구조해 냈다.

서부소방서 관계자는 "비상용 엘리베이터를 활용한 훈련 중이었는데, 실제로 해당 장치를 이용해 인명을 구조했다"며 "어떤 현장이라도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인명 구조를 최우선으로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