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민·관 합동 신종코로나 특별 방역반 구성

전남 목포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민ㆍ관 합동 비상 특별 방역반을 꾸리고 전방위 방역 활동을 전개한다.

12일 목포시에 따르면 전날 발대식을 가진 방역반은 대한어머니회 목포지회 16명과 목포시 4명 등 방역기동반 20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시설 실내·외 방역 소독 방법과 살균제 사용 방법, 주의사항 등 안전교육을 마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방역반은 3월 말까지 경로당 188곳과 지역아동센터 40곳 등 취약시설 228곳과 관내 다중이용 시설 방역 활동을 펼친다.

시설 종사자와 이용객을 대상으로 신종코로나 감염증 예방수칙을 설명하며 지역사회 불안감 해소에도 힘을 쏟을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