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최수용기자] 광주 송암공단에 위치한 남선연탄(사장 김홍균)이
27일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한가족 새바람결의대회"를 개최하고
노사화합을 통한 생산성향상등을 결의했다.

노사양측은 이날 임금협상시기를 맞아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원만한
합의를 이끌어내고 생산성을 극대화시킬 것을 다짐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4월 28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