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관광개발 김기병 회장 '자랑스런 한국인대상' 경제혁신 부문 최고대상 수상

롯데관광개발 김기병 회장이 지난 12일 한국언론인연합회가 주최하고 대한민국 국회, 문화체육관광부 등에서 후원하는 ‘제18회 자랑스런 한국인대상’ 시상식에서 경제혁신 부문 최고대상을 수상했다.

김기병 회장은 지난 47년간 관광업 사업을 통해 우리나라 여행업 발전에 기여한 점과 업계 최초로 10년간 크루즈 전세선을 운영, 국내 최초 도심 시내 면세점 운영, 업계 최초 한·중 합작 도심형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개발 사업 등 여러 분야에 걸쳐 대한민국 경제를 혁신시킨 점을 인정받았다. 김기병 회장은 “관광산업은 성장 가능성이 큰 국가 전략산업으로 앞으로도 대한민국 경제혁신과 발전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기병 회장은 1978년 관광객 유치 실적 1위로 여행업 최초 철탑산업 훈장을 받은데 이어 2004년 산업분야 최고상인 금탑산업훈장을 수훈하는 등 국가경제 혁신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은 바 있다. 한편 김기병 회장이 이끄는 롯데관광은 2010년부터 크루즈 전세선을 단독으로 운영 중이다. 내년엔 크루즈 운영 10주년을 맞아 11만급 코스타 세레나호로 5월과 10월 총 5항차의 크루즈 전세선을 운영한다.

이정선 기자 leew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