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3호선 구파발역에서 차량으로 10분거리인 고양시 관산동
일대에서 47가구의 "고골전원마을"이 조성된다.

신보성종합건설이 경기도 고양시 관산동 일대 7천2백평에 고급 전원주택
단지를 조성키로 하고 1차로 4천2백평에 대한 토지형질변경을 마치고 토목
공사를 진행중이다.

2차분 3천여평에 대해서는 내년 2월께 토지형질변경을 마무리 할 예정으로
현재 분양중이다.

이 단지는 사방이 울창한 숲으로 둘러싸여 전원주택지인데다 전 세대를
남향으로 배치할 수 있는 여건을 갖추고 있다.

특히 단지와 접해있는 1번국도를 타고 5분정도만 가면 7km 정도 떨어져
있는 삼송역을 이용할 수 있고 벽제를 지나는 외곽순환도로를 이용, 20분
이면 김포공항에 닿을 수 있는 등 뛰어난 교통여건을 갖추고 있다.

1가구당 89평-2백40평정의 면적에 30평-60평규모의 단독주택을 조적식이나
목조식으로 수요자가 선택해 지을 수 있다.

토지가격은 평당 97만원이며 건축비는 조적식으로 지을 경우 평당 2백만원,
목조주택이 평당 2백80만원선으로 가구당 1억5천만원-3억원정도를 부담하면
된다.

단지내 테니스장, 배드민턴장, 정자, 어린이놀이터, 관리시설 및 경비실
등 부대시설을 배치하고 단지 외곽은 외부인 무단출입을 막기 위해 울타리를
칠 계획이다.

이 단지는 파주시에 조성될 대규모 온천타운을 비롯 장흥, 일흥, 통일
전망대 등 관광휴양지와 가깝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월 24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