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장애인 보호"…보성군, 주거지 주변 CCTV 설치

전남 보성군은 여성 장애인의 안전한 생활권 보장을 위해 관내 발달장애인 가정 5곳을 선정, 폐쇄회로TV(CCTV)를 설치했다고 29일 밝혔다.

대상자는 여성 장애인 중 보호 기능이 취약한 가정이며, 장애 가정 주변에 CCTV 설치 유무도 고려됐다.

보성군은 보성경찰서와 합동으로 주거지 입구 등에 카메라를 설치해 경찰서와 장애인 보호자가 실시간으로 영상을 모니터링할 수 있다.

범죄를 예방하고 사건 발생 시 증거 확보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보성군은 기대했다.

보성군은 또 올해 신규사업으로 발달장애인의 실종 예방과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 배회 감지기 보급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보성군 관계자는 "인지능력 저하로 범죄에 취약한 여성 지적장애인의 안전을 위한 사업"이라며 "치안 사각지대에 있는 여성 정신·발달장애인 거주지에 CCTV 설치를 통해 촘촘한 범죄 예방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