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서초구, 장애인보장구 무료 수리·배달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서울시 자치구 중 최초로 장애인 보장구를 무료로 수리해 배송까지 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5일 밝혔다.

장애인의 이동을 돕는 보장구는 고장이 나면 이동 자체가 불편한 장애인들이 직접 수리하러 가기가 쉽지 않다.

코로나19 상황에서는 대면 수리가 어려워서 불편함이 더 컸다.

구는 한우리 보장구 수리센터(☎ 02-2055-0914)로 신청을 받아 고장 난 보장구를 직접 수거한 뒤 소독과 항균 살균까지 거쳐 다시 배송해주기로 했다.

구는 "신속한 수리와 비용 지원으로 장애인들이 불편 없이 지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