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 거리는 멀리, 커피 취향은 가까이" 드립백커피 `데릭커피` 주목

전세계는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으로 달라진 변화 안에서 일상의 안정화를 위해 여전히 진통을 겪고 있다. 현대인들의 기호식품인 커피 시장도 예외가 아니다. 프랜차이즈 카페는 물론 스페셜티 커피 전문 카페들은 코로나 시대에 MZ세대를 잡고자 앞다투어 드립백커피 상품을 내놓고 있다.

디지털 에이전시 유브갓픽쳐스도 드립백커피 `데릭커피`를 선보인다. 구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공식 크리에이티브 파트너사인 유브갓픽쳐스(대표: 금정현)는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미디어 시대의 선두에 서고자 IP 콘텐츠로 사업을 확장하며 캐릭터 프로덕트를 동시에 출시하는 전략을 세웠다. 이는 거대 자본을 가진 미디어사들이 독차지하고 있는 콘텐츠 산업에 새롭게 진입하며 관심과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용기있는 시도로 첫 번째 프로젝트 드립백커피 `데릭커피`를 공개했다.

드립백커피는 손쉽게 누구나 신선한 분쇄원두의 드립커피를 내릴 수 있고 어디서든 간편하게 고급커피의 풍미를 즐길 수 있기 때문에 홈카페와 캠핑 트렌드에 부합하는 커피시장의 핫 아이템이다.

드립백커피 `데릭커피`는 새로운 소비 문화 주체인 MZ세대의 커피 선호 특징인 맛, 가격, 개성을 사로잡고자 △감각적인 컬러와 디자인 △다채로운 블렌딩 △디자인 출원 중인 드립백커피 거치대 `데릭숄더`로 차별화를 뒀다. 드립커피를 접해본 적이 없는 이들도 편하게 커피의 세계를 맛보고 이미 익숙한 소비자들에겐 색다른 커피 경험을 전할 수 있도록 핸드드립커피전문점 재신커피와 커피 블렌딩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했다.

유브갓픽쳐스는 향후 지속적으로 현대사회에 즐거움과 위로를 선물하는 오리지널 콘텐츠와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디지털 에이전시 유브갓픽쳐스의 합류로 더 풍부해질 콘텐츠 시장이 기대된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