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 70kg→59kg 감량 후 바비인형 몸매 인증

가수 박봄이 새 싱글 발표를 앞두고 바비인형 자태를 뽐냈다.

박봄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는 녹음실을 배경으로 그가 컴백 기대감을 드러내는 모습이 담겼다.

박봄은 "컴백 준비를 위해 열심히 연습하고 있다"며 "컴백하기까지 몸도 마음도 힘든 일이 많았는데 응원하고 기다려 준 팬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해시태를 통해 11kg 체중 감량도 강조했다. 앞서 그는 체중이 70㎏까지 늘었다. ADD를 앓고 있었기 때문인데, 이는 극도로 짧은 주의 집중 시간, 높은 충동성, 과잉행동 등을 유발해 체중 증가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다이어트 전문업체를 통해 체중감량에 나선 그는 무려 11kg 감량이라는 성과를 거둬내 응원을 받았다. 영상에서도 더욱 슬림해진 박봄의 몸매가 드러났다.

한편, 박봄은 오는 31일 2년 만에 새 싱글 `도레미파솔`을 발표한다.

(사진=SNS 캡처)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