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골프, 세계 최초 통합 골프 앱 서비스 실시

[정용구 기자] 골프채널 시청에서부터 거리 측정기능까지 이제는 스마트폰으로?

11월21일 골프전문채널 J골프는 "세계 최초의 통합 골프 애플리케이션 '버디'를 금일(21일)부터 무료 다운로드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전했다.

골프 앱 '버디'는 스마트폰 바탕화면에 있는 '마켓'을 실행, 검색어 '버디'를 입력하면 나타나는 아이콘 'J골프 버디'를 클릭해 설치하면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이용자 누구든 사용할 수 있다.

통합 골프 앱 '버디'는 골프와 관련된 다양한 기능을 가진 10여 가지의 애플리케이션을 한데 모았다. 특히 '스마트 J골프'를 누르면 골프전문채널 J골프를 언제 어디서든고화질 동영상 라이브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실시간 국내외 골프 뉴스 속보와 전세계 투어별 스코어도 활인할 수 있다.

'스마트 레슨'은 양용은, 박희영, 안나 로손 등 유명 프로골퍼들의 동영상 레슨 100여 편을 준비했으며, 구내 300여 개의 골프코스를 한눈에 볼 수 있다. 또한 GPS를 통해 홀까지의 거리를 측정해 주는 '야디지 북' 애플리케이션도 골퍼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골프잡지 '월간 골프다이제스트'가 매달 자동 업데이트 되며, 골프장 부킹 검색에서 예약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한 '부킹 마스터' 애틀리케이션도 장착됐다. 이 밖에도 골프장 날씨와 골프장 주변 맛집, 스킨스 게임 등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골프를 한층 더 재미있게 즐길수 있게 됐다. (사진제공: J골프)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엠마 왓슨 “세상은 여성에게 엄격해, 헤르미온느 닮고파”
▶ ‘나는 가수다’ 순위 1위 김경호, 걸그룹 시구 복장으로 박장대소
▶ 알렉스, 여친 조희에 취중 고백? “소주 8병 마시고 프러포즈했다”
▶ MC몽, 잠수? “대인기피증 있어 동료 연예인과도 연락 안해”
▶ 청춘불패2 민낯 공개, 이수근 “생애 가장 아름다운 아침 풍경” 극찬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