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총생산(GDP)은 한 나라 전체의 부가가치, 국제수지는 국가간 거래 금액의 차이..."

한국은행은 국내총생산, 국제수지, 환율 등 생활에서 자주 쓰는 경제용어 35개를 알기 쉽게 설명한 ''재미있게 배우는 경제용어'' 책자를 발간, 배포한다고 6일 밝혔다.

이 책은 채권의 경우 ''빚을 나타내는 증서'', 주식은 ''기업의 소유권 증서'', 환율은 ''우리나라 돈과 외국 돈을 바꾸는 비율'' 등으로 어린 학생의 수준에 맞춰 쉬운 단어를 쓰고 그림을 첨부해 이해를 도운 것이 특징이다.

이 책은 한은 15개 지역본부에서 무료로 배포되고 한은 홈페이지(www.bok.or.kr)에서도 내려받을 수 있다.

(서울=연합뉴스) 양태삼 기자 tsyang@yonhapnews.net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