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정유는 일부 주유소에서 시범 실시, 판매량증대효과를 보고 있는
3C운동을 내년 1월부터 전국 6백개 계열주유소에 확대실시할 계획이다.

3C운동이란 고객에게 <>친절하고(close)
<>편리하며(convenient)<>청결한(clean) 느낌을 주는 주유소를 만들자는
서비스개선활동이다.

쌍용은 지난 3월 서울 강남구 일원동 일원주유소 등 전국 47개 주유소를
이운동의 시범주유소로 선정,<>웃는 얼굴로 인사하기 <>주유중
유리닦기<>빠른 서비스 등을 실시해 왔다.

이와함께 타이어 판매,편의점 설치,자동차보험 대행등 부대사업을 하는
한편 주유소회원카드 및 시중카드 사용을 권장해왔다.

쌍용은 이같은 운동을 전개, 지난 5~9월중 휘발유 판매를 국내주유소
평균치 14.0%에 비해 6%포인트나 높은 20.8%로 늘렸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