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의 외곽 사조직인 민주연합청년동지회(회장 문희상의원)가 최근 당
선거대책위원회의 조직위원회 산하단체로 편입돼 공식적인 대통령선거운동
지원활동에 착수한 것으로 당관계자가 전언.
연청은 선대위의 조직위원회(위원장 박일의원) 산하 민주연합청년회라는
한 분과단체로 들어가는 한편 소속회원들도 모두 당원으로 가입하기로 활동
방식을 변경.
연청의 이러한 체제전환은 중앙선관위의 불법 사전선거운동 경고에 따른
대응으로서 김대중대표의 강력한 지시도 작용했다는 후문.
김대표는 특히 선관위의 경고직후 연청의 핵심간부들에게 선거법에 저촉되
는 일을 일체 중단할 것과 당의 공식조직과 긴밀한 협조관계 속에서 갈등을
일으키지 않고 조용한 선거운동을 해나갈 것을 당부했다고.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