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는 주로 바다에 내려…현재까지 확인된 피해 없어"
태안·서산·당진 호우특보 해제…옹도 강수량 100㎜(종합)

13일 충남 서북부 지역에 호우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지역에 따라 최고 100㎜의 비가 내렸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서해상에서 발달한 비구름대가 유입돼 충남 지역에는 흐리고 비가 내렸다.

빗줄기가 굵어지면서 이날 오전 5시를 기해 태안, 서산, 당진에는 호우주의보가 발효됐다.

섬 지역을 중심으로 시간당 20㎜ 이상의 비가 내리면서, 태안의 호우주의보는 호우경보로 대치되기도 했다.

비는 오후 들어 소강상태를 보였다.

호우 특보도 모두 해제됐다.

오후 2시 기준 강수량은 옹도(태안) 100.5㎜, 서산 52.5㎜, 태안 24.5㎜, 당진 15㎜, 청양 9㎜ 등이다.

시·군 관계자들은 "비가 주로 섬 지역에 내려, 현재까지 비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된다"고 설명했다.

서해안과 내륙 일부에는 오후까지 산발적으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린 비로 인해 도로가 미끄럽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