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슈퍼주니어' 규현 "무서운 후배때문에 운동해"

'슈퍼주니어'의 멤버 규현의 솔직한 발언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최근 진행된 MBC '음악여행 라라라' 녹화에는 슈퍼주니어, f(x), 국카스텐, 박새별, 짙은, 정인, 아이유 등이 출연해 '서로 다른 색깔의 음악이 만나 하나의 노래를 이루다'라는 주제로 무대를 꾸몄다.

특히 규현은 인터뷰를 통해 아이돌가수의 역할에 대해 "'아이콘'으로 오래 살아남으려면 언제나 자기계발을 해야 하고 새로운 것을 시도해 한다"고 밝혔다. 그는 "밑에서 치고 올라오는 후배 가수들 때문에 멤버들이 요즘 몸관리를 열심히 하고 있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

이 밖에 동해는 연애를 하고 싶다는 소망을, 성민은 뮤지컬 배우로서 입지를 굳히고 싶다는 바람을 밝히기도 했다. 23일 방송.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월드컵 '노출에 미친녀(美親女)들이 있다?'
▶ [화보] 채은정, '포토샵 NO!' 100% 리얼 터질듯한 몸매!
▶ [화보] 신예 문보라, 맥심화보서 '속옷 노출' 아찔 매력!
▶ [화보] 2010 월드컵 B조 최고 커플 미녀는 누구?
▶ [화보] 월드컵 미녀들의 응원 역시 '섹시코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