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멤버 3명 한꺼번에 코로나19 확진…"일정 중단"

그룹 아이콘 멤버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당분간 활동을 중단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3일 "아이콘 멤버 김진환, 송윤형, 김동혁 등 3명이 오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들은 전날 가벼운 감기 증상을 느껴 자가 키트 검사를 한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고, 이후 유전자증폭(PCR) 검사에서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YG 측은 "아이콘 모든 멤버들은 예정된 일정을 즉각 중단한 채 PCR 검사를 진행했고, 자가격리 도중 음성 판정을 받은 바비, 구준회, 정찬우를 제외한 세 사람이 최종 확진됐다"고 설명했다.

아이콘은 2015년 9월 데뷔한 보이그룹으로, 2018년에 발표한 정규 2집 타이틀곡 '사랑을 했다'가 국내 주요 음원 차트에서 장기간 정상을 차지하며 사랑받았다.

그러나 팀 리더였던 비아이(본명 김한빈)가 마약 구매 의혹에 휩싸여 팀을 탈퇴하면서 현재는 6인조로 개편해 활동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