킴보 (사진= 까미노엔터테인먼트 제공)

킴보 (사진= 까미노엔터테인먼트 제공)


실력파 여성듀오 KEEMBO (이하 킴보) 가 오늘(23일) 첫 정규 앨범'SCANDAL'을 발매했다. 이전 소속 그룹이었던 ‘스피카’때도 정규앨범이 없었으니, 인생 첫 정규앨범인 셈이다.

킴보는 작년 4월 데뷔이래 지난 10개월간 총 5곡의 싱글과 이번 정규앨범까지 엄청난 음악적 역량을 발산하며 ‘열일 가수’의 반열에 올랐다.

또한 지난해말 홍콩 유력 일간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로부터 '2020년 K-POP 베스트 싱글 15' 로 선정되기도 했으며, 지난 22일엔 일본 팬클럽이 오픈되기도 했다.

'SCANDAL' 의 타이틀 곡 'INSIDE' 는 감각적인 스트링 라인이 돋보이는 팝 트랙으로, 강한 척하고 싶어도 결국엔 이별 앞에서 휘청이고 마는 보통의 누군가를 노래하는 곡이다.

본 앨범에는 지난 2020년부터 그들이 꾸준히 내온 싱글 모두를 킴보의 음악적 방향성에 맞게 재작업하여 함께 실렸다. 킴보의 데뷔 적부터 그들의 음악에 귀기울여온 팬들이라면 무척이나 반가울 소식이다.

뿐만 아니라, 개개인이 걸출한 보컬리스트인 두 명이 만나 이루어진 팀 답게, 본 앨범에서는 깊은 울림을 느낄 수 있는 김보아, 광활한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는 김보형의 색깔을 담아낸 각각의 솔로 곡도 수록되어 있다.

이에 킴보는 화려하게 보여주는것에 급급한 블럭식 음악들이 넘치는 가운데 음악의 본질인 듣기 좋고 멜로디가 남는 음악으로 기억되기를 바라며,"장르를 가리지 않고 우리들이 보여줄 수 있는 가수로서의 매력을 최대한 담아내고자 노력한 앨범이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 고 전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