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제일 좋아하는 스포츠 선수가 김연아 선수다
명상하듯 마인드 컨트롤 방법으로 김연아 선수의 영상을 본다"
남규리/사진=tvN '온앤오프'

남규리/사진=tvN '온앤오프'

배우 남규리가 기상 직후 피겨 스케이팅 전 국가대표 김연아의 영상을 시청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남규리의 일상이 공개됐다.

방송에서 남규리는 기상하자 마자 스마트 폰으로 김연아 선수의 경기 장면을 찍은 영상을 봤다.

남규리는 김연아의 영상을 보는 이유에 대해 "내가 제일 좋아하는 스포츠 선수가 김연아 선수다, 명상하듯 마인드 컨트롤 방법으로 김연아 선수의 영상을 본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남규리는 보는 것 뿐 아니라 침대 위에서 발을 꼼지락거리며 피겨 스케이팅을 연습했다.

그러면서 김연아에 대해 "최고입니다"라고 팬심을 드러냈다.

이후 성시경은 남규리에게 "차가울 것 같고, 다가가기 쉽지 않을 것 같다. 아우라가 있다"고 말했다. 이에 남규리는 "긴장을 해서 눈치를 봐서 그런 거다. 난 쉽다"고 소개했다.

이어 남규리는 "아마 내 실제 생활을 들여다 보면 많이 놀랄 거다. 나는 특이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데, 주변이나 팬분들이 특이하다고 한다. 난 늘 이렇게 살았는데"라고 덧붙였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