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슬아슬 스킨십' 현아-이던 끝내 열애설 … 큐브, 초고속 부인

무대 위와 일상에서도 다정한 스킨십을 보여온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 이던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2일 한 매체는 혼성그룹 트리플H로 함께 활동 중인 현아와 이던이 수개월째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지난 6월 1일 생일인 이던과 6월 6일 생일인 현아가 지난 6월 4일, 함께 생일파티를 열고 지인들을 초대해 서로의 생일을 축하하기도 했다면서 열애설을 뒷받침했다.

하지만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에 대해 초고속으로 부인했다.

평소 두 사람은 멤버 이상으로 자연스러운 스킨십이 여러 차례 포착되며 팬들 사이에서 예사롭지 않은 관계라는 의심이 꾸준히 제기됐다.
'아슬아슬 스킨십' 현아-이던 끝내 열애설 … 큐브, 초고속 부인

소속사 측의 부인에도 불구하고 현아와 이던의 아슬아슬한 스킨십 노출에 '열애' 의구심은 사그러들지 않고 있다.

한편, 트리플H는 지난해 5월 첫 앨범을 발표했고, 지난달 새 앨범 ‘레트로 퓨처리즘’을 내고 활동 중이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