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제천시가 제4산업단지 조성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이상천 시장은 14일 간부회의에서 "미래전략산업 수요에 선제 대응하고 시민들의 지역경제 활성화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제4산업단지를 조기에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천 제4산업단지 조성 추진…"미래전략산업 수요에 대응"

시는 최적의 부지 선정 등을 위해 하반기에 신규 산업단지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을 추진할 예정이다.

시는 2차전지·전장부품, 신소재·나노 융합, 헬스케어, 천연물 산업 등에 중심을 두고 제4산단을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제천에는 일반산업단지 3개와 농공단지 6개가 있다.

제1·2산단과 농공단지는 분양이 완료됐고, 오는 12월 준공 예정인 제3산단은 56%의 분양률을 보이고 있다.

이 시장은 "제3산단은 일진글로벌, 쿠팡, 인팩, HNS 등 유망 기업의 입주가 확정된 데 이어 하반기에도 투자유치가 계획돼 있어 올해 안에 100% 분양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